6년전 연약하고 부족함으로 가득한 거니교회로 오신 

목사님과 사모님께 다시한번 감사의 생각을 적어봅니다.  

그긴 시간동안 변함없는 열정으로 설교 준비 하시고 

성도들을 위하여 모든것을 바친 모습을 회상하면서  감사하다는 이외엔 드릴 말씀이 없읍니다.


2017.06.06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공지 게시판 사용법 kait 2013-04-23 13449
공지 오늘의 한마디가 오픈했어요 kait 2012-12-30 14951
공지 회원가입 [2] kait 2012-12-17 12895
공지 자유게시판을 오픈했습니다 관리자 2012-09-25 14094
129 Storm [1] servant 2012-11-21 32300
128 새 장미와 오래된 장미 file [2] 시인용철 2013-01-09 15787
127 one Christ, one church, one body [2] servant 2012-11-15 13488
126 슈퍼맨의 파트너 김 산 file 시인용철 2012-12-31 11537
125 소천하다 의 뜻 시인용철 2015-05-29 10299
124 지명 수배자 공개 file [2] 시인용철 2013-01-05 7953
123 엄마 저 이쁜 언니들이 누구야? file 시인용철 2013-01-31 6621
122 김현경 집사님 가족 file 시인용철 2013-02-17 5930
121 Worship service at Caraballo Presbyterian church kait 2013-02-19 5549
120 .John 3:16 - The Story of Love Heaven 2012-12-20 5299
119 경로당 창당 뉴스 file 시인용철 2013-01-26 4498
118 미군 복무와 혜택 시인용철 2015-02-20 4404
117 my cross [2] servant 2013-01-12 3793
116 오바마케어 [1] kait 2013-10-15 3756
115 나의 연단속에서 만난 하나님 [1] servant 2013-12-07 3686
114 장로님이 시방.. 날...찌른겨? file 시인용철 2013-10-09 36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