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회 1

조회 수 578 추천 수 0 2017.08.27 16:27:20

몇년전 거니밀에서 일과를 마치고 파킹장으로 향하던중 어느 백인이 집에갈 택시비가 없다고 1달라만 달라는것이다.

미국에 사는동안 늘 흔하게 듣던 말 "1달라만 주세요."

순간 난 생각을 해야했다.

정말로 저 사람이 택시비로 1달라가 필요한것일까, 어떻게 1달라를 가지고 택시비를 충당한단 말인가

말도 안되는 소리에 그는 상습범일것이라는 결론에 도달을 하고 나는 곧바로 없다고 외면해 버린것이다


그리고 집으로 향하면서 줄곧 그 사람을 생각하는것이다.

정말로 그는 1달라가 필요한게 아니고 더 필요하지만 1달라 이상 달라고 하면 안줄것이니 1달라는 왠만하면 누구나 가지고 있는 잔돈이기에 몇사람에게 사정을 하려고 나에게 1달라를 요청했을지도 모른다는 생각....

내 주머니에서 1달라가 없는것도 아니고 1달라가 없어서 내가 배고픈게 아닌데도 아닌데 그 부탁을 외면한게 찝찝한것이다.


또 한번은 294번을 타고 위스컨신을 가야하는데 Toll 비용이 없다고 1달라만 달라는것이다.

또다시 순간적으로 생각을 하게 된다. Toll 비용이 $1.75 인데 1 달라 가지고 해결이 될까?

이 사람도 상습범임에 틀림없다 라는 결론에 도달을 하게 된다.

난 그에게 41번을 타고 가면 Toll 비가 필요없으니 그쪽 방향으로 가라고 말을 해주니 1달라 주기 싫으면 관두라는 표정이다.

정말 그는 1 달라가 필요했을수도 있고 내가 1 달라를 주어도 내가 살아가는데 아무 지장도 없는것인데....

그렇게 후회를 하고 마는것이다.

알면서도 그냥 바보처럼 1달라를 주어도 되는것인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공지 게시판 사용법 kait 2013-04-23 17213
공지 오늘의 한마디가 오픈했어요 kait 2012-12-30 18715
공지 회원가입 [2] kait 2012-12-17 16831
공지 자유게시판을 오픈했습니다 관리자 2012-09-26 17868
159 Storm [1] servant 2012-11-21 32801
158 새 장미와 오래된 장미 file [2] 시인용철 2013-01-09 16333
157 one Christ, one church, one body [2] servant 2012-11-16 13944
156 소천하다 의 뜻 시인용철 2015-05-29 12229
155 슈퍼맨의 파트너 김 산 file 시인용철 2012-12-31 12026
154 지명 수배자 공개 file [2] 시인용철 2013-01-05 8537
153 엄마 저 이쁜 언니들이 누구야? file 시인용철 2013-01-31 7202
152 김현경 집사님 가족 file 시인용철 2013-02-17 6494
151 Worship service at Caraballo Presbyterian church kait 2013-02-19 6106
150 .John 3:16 - The Story of Love Heaven 2012-12-20 5781
149 미군 복무와 혜택 시인용철 2015-02-20 5727
148 경로당 창당 뉴스 file 시인용철 2013-01-26 5086
147 오바마케어 [1] kait 2013-10-15 4384
146 my cross [2] servant 2013-01-12 4383
145 나의 연단속에서 만난 하나님 [1] servant 2013-12-07 4361
144 장로님이 시방.. 날...찌른겨? file 시인용철 2013-10-09 42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