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지막 순간까지...행 21;37- 40

바울은 천부장의 질문에 로마 시민이란 말대신 다소 시민이며 유대인이라고 자신을 소개함.  

체포된 상태에서 로마 시민이란 말을 하면 바울에게 유리할텐데도 불구하고 자신의 신앙이 자랑스러웠을듯.. 

어데를 가도 복음과 십자가를 먼저 자랑하던 바울...


나면서부터 로마의 시민권을 가진 바울이 유대인들에게 억울하게 잡혀 있음에도 불구하고 자신이 로마 시민이란 말을 하지않고 천부장(돈으로 시민권자) 연행에 아무말없이 따라가며 집행자인 천부장에게 정중하게 자신이 말을 할수 있는 기회를 달라고 정중히 요청을 함은 바울의 그리스도인으로서 인품과 인격을 여실히 보여주는 행동이며 그런 바울의 성품을 우리 그리스도인들도 교회내에서뿐만이 아니고 우리들의 생활속에서 나타나야한다.


자신에게 어려운 일이 생겼을때에 로마 시민권을 먼저 보여주며 기득권을 행사하지 않고 나중에 일이 마무리 된후에 로마 시민권을 보여주는 바울의 겸손함과 무례함이 없는 성품을 기억하자. 바울을 때리고 모함하고 죽이려고 하던 유대인들을 사랑하는 마음속에 와중에서도 군중들을 향하여 설교를 할수있는 바울,.. 형제에 대한 사랑,,,, 바로 예수님이 하시던 사랑을 그대로 행한 바울

고린도전서 13장에 사랑은..........

무례히 행치 않으며...  무례함은 자신이 교만하기에 발생하게 된다.


아멘.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공지 게시판 사용법 kait 2013-04-23 18396
공지 오늘의 한마디가 오픈했어요 kait 2012-12-30 19962
공지 회원가입 [2] kait 2012-12-17 18146
공지 자유게시판을 오픈했습니다 관리자 2012-09-25 19046
179 Storm [1] servant 2012-11-21 32912
178 새 장미와 오래된 장미 file [2] 시인용철 2013-01-09 16415
177 one Christ, one church, one body [2] servant 2012-11-15 14023
176 소천하다 의 뜻 시인용철 2015-05-29 12938
175 슈퍼맨의 파트너 김 산 file 시인용철 2012-12-31 12110
174 지명 수배자 공개 file [2] 시인용철 2013-01-05 8649
173 엄마 저 이쁜 언니들이 누구야? file 시인용철 2013-01-31 7318
172 김현경 집사님 가족 file 시인용철 2013-02-17 6585
171 Worship service at Caraballo Presbyterian church kait 2013-02-19 6218
170 미군 복무와 혜택 시인용철 2015-02-20 6089
169 .John 3:16 - The Story of Love Heaven 2012-12-20 5878
168 경로당 창당 뉴스 file 시인용철 2013-01-26 5195
167 오바마케어 [1] kait 2013-10-15 4497
166 my cross [2] servant 2013-01-12 4474
165 나의 연단속에서 만난 하나님 [1] servant 2013-12-07 4470
164 장로님이 시방.. 날...찌른겨? file 시인용철 2013-10-09 4361